조카와 함께 유럽여행 중, 조카가 열이 나기 시작했어요.

  • BEST REVIEW
  • 유학/장기체류
  • 유럽 / 영국
목록보기

보험사 : ASSIST CARD (어시스트카드)

보험료 : 만8세 57,300원/ 만31세 65,900원

보험기간 : 31일

여행국가 : 영국, 네덜란드, 벨기에, 프랑스, 스위스, 태국

필요서류 : 지불보증 기준(여권, 영문증권, 처방전)

유럽여행을 준비하면서 보험사별로 여행자 보험을 알아봤어요.

이번 유럽여행은 9살 조카와 함께하는 장기여행이라서 이것저것 알아보다가

어시스트카드 여행자보험을 가입했어요.


*어시스트카드 여행자보험을 가입하게된 이유는? 24시간 한국알람센터, 지불보증, 병원예약 서비스










조카가 런던여행중 2일차부터 조금씩 열이 나기 시작했어요.

낮에는 갠찮은데~ 야간 열이 심했어요.

한국에서 챙겨갔던, 해열제와 감기약도 다 먹었고

평소에는 비염만 있어서 챙겨갔던 항생제가 없는 상황이였어요.






여행기간중 조카가 몸이 좋지않아 2일이나 쉬었는데도

증상이 더욱더 심해지고 코피와 고열이 심해지고 


다음날, 네덜란드로 넘어가야하는 상황이라서 네덜란드 병원보다는

런던병원이 나을 것 같아서 어시스트카드에 연락을 했어요.


가까운 병원 알아보고 연락주시기로 했는데~

오늘은 예약가능한 병원이 없다고, 다음주 월요일에 예약가능하다고 하셔서

다음날, 네덜란드로 넘어가야하는 상황이라서 암스테르담이나 로테르담으로 예약을 요청했는데~


런던병원으로 제가 있는곳에서 거리는 있지만, 당일 4시 45분 예약을 해주셨어요. 

*일처리가 상당히 빨라서 좋더라구요. 알아보시고 연락주신다고하면  30-40분이내 피드백이 왔어요.

유스턴역에 있는 응급의료센터를 방문할까 생각했는데~ 대기시간이 엄청 길어~ 하염없이 기다려야한다고해서

프라이빗 병원을 선택했어요.



저희가 방문했던 병원이에요. 

빅토리아 역내 2층에 위치하고 있는 병원이에요.




버스타고 56분, 지하철타고 30분이였는데~ 버스탔어요.

지하철은 사람이 상당히 많아서 앉아서도 못가더라구요. 엄청 혼잡!! 그래서 버스탔는데~

금요일이라서 그런지 차가 엄청 막히더라구요.

그래서 56분거리 1시간30분 걸렸어요!! 다행히 여유있게 출발해서 딱 4시 45분에 도착했어요.

예약제인 경우 제 시간에 도착을 못하면 진료를 못봐요;;

그리고 늦거나 노쇼처리가 되면 비용청구 및 패널티가 발생한다고합니다. 





2층 이라고해서 역내 2층으로 갔는데~ 없더라구요. 

그래서 1층 인포메이션에 물어봤는데~ 모른다고... 그래서 병원으로 전화해서 물어봤더니~

역내 1층에서 엘리베이터를 타고 올라오라고 하더라구요.


도착해서 여권보여주고 예약 확인했어요.

병원에서 찍은사진이 거의 없는데~ 병원이 우리가 생각하는 병원이 아니더라구요.

프라이빗병원이라서 그냥 호텔느낌?





원활한 의사소통이 어려울 것 같아서 병원가는 버스안에서 조카 증상과 시간대별 투약정보를 메모했어요.

그리고 닥터한테 보여줬어요.



런던병원 의사 선생님이 진료를 엄청 꼼꼼하게봐요.

간호사 액팅 없이 모든걸~ 의사 선생님이 챙겨주셨어요.

체온체크, 청진, 복통유무, 이비인후과 등등

고열상태는 아니였는데 체온은 38.6도, 아마도 야간열은 40도 육박했을 것 같아요. 




소변검사도 있었는데~ 소변검사는 소변이 안나와서 못했어요.

이것저것 체크하신후, 

진단명 : 중이염!! 

진짜 귀를 보니~ 귀에 염증이 물이 나오더라구요. 평소에 중이염은 없었는데...




병원에 4시 45분에 도착했는데~ 5시 30분에 진료가 끝났어요. 위에 사진이 처방전!!

환자는 조카밖에 없었어요. 45분동안 진료를 봤어요.

진료비는 지불보증이라서 얼마나왔는지 모르겠어요. 직접 지불하지 않아서 좋더라구요. 병원비 서류 챙길필요가 없어요


제가 부모가 아니라서 의사선생님이 진료보는 내내~

이것저것 물어보시더라구요. 런던은 특히!! 어린이 관련해서는 엄청 민감하데요.


둘이 여행하냐?

어디어디 여행하냐?

마지막 여행국가는 어디니?

조카 엄마, 아빠는 어디있니?

조카는 한명이니?

남동생은 어디있니?

애들 몇명 데리고 있니?

왜 여행왔니?


아닌척 하지만, 진짜 이모가 맞나? 확인하는 절차..



전공은 뭐니?

전공 말하고 나니~ 전공관련 이것저것 물어보더니~ 신뢰하는 답변이 나왔는지~ END

입국심사 보다 더 까다로운 병원진료절차를 밟아야했습니다.




처방전 받아서 빅토리아역내 2층에 위치한 부츠로 갔어요.

처방전을 주고 5분후, 약을 줬어요.



처방약값은 17.6 파운드(한화 25,000원)




​약값은 지불보증 처리가 안되요.

처방전은 돌려주지않아요. 그래서 처방전이랑 영수증 사진 찍어서 보관 하셔야합니다.



항생제 냉장보관이에요.

여행하는 동안~ 날씨가 추워서 이동할때는 들고다니고 다른날은 호텔 냉장고에 보관했어요.

약은 8시간마다 5ml 씩

해열제도 8시간마다 5ml씩

우리나라는 4시간마다 복용하는데~ 8시간

복약 지도도 의사선생님이 한번, 부츠에서 약사님이 한번더 꼼꼼하게 설명해주시더라구요.







확실히, 항생제 먹으니~ 컨디션도 좋아지고 열도 점점 떨어지더라구요.





어시스트카드 여행자보험 정말 추천해요.

비염 빼고는 평소에 거의 아프지가 않아서 병원 갈일이 있을까?

질병보다는 상해 생각해서 어시스트카드 여행자보험 가입했는데~

정말 잘한 선택같아요.

병원예약 서비스 가장 좋았어요.

그리고 피드백이 상당히 빨라서 좋았습니다.

지불보증으로 서류를 따로 챙기지 않아서 좋았어요



그리고 별개로 유럽여행와서 느낀점, 조카 비염약은 한달치 챙겨왔는데~ 한번도 안먹었어요.

비염은 확실히 환경이 중요한 것 같아요. 저도 비염이 살짝있는데~ 

외국만 나오면 언제 비염이 있었나? 싶을정도로 갠찮아지더라구요. 우리나라 대기오염이 정말 심각해요.



*유심 구매하실때!! 국제전화 옵션 꼭 넣으세요.

저는 EE유심+유럽내통화 옵션만 하고 국제전화 옵션을 뺐는데~ 이번에 한국알란센터로 직접 통화를 못했어요

그래서 언니한테 카톡으로 연락해서

언니가 어시스트카드에 연락해서 제 유럽내 전화번호를 알람센터에 알려줘서 통화했어요.

쫌 번거로웠지만, 너무나 친절하게 응대해주시더라구요.


이용서비스:
작성자: 라랄랄라
원본보기: https://blog.naver.com/fkdud1101/221399461981

BEST
REVIEW
어시스트카드 트래블케어와
함께 해주신 여러분들의
생생한 스토리를 공개합니다.

유학/장기체류
발리 병원에 가서 의료통역 서비스를 받았다.
발리에서는 정말 예상외(?)로 건강하게 잘 지냈다. 하다못해 생채기 날 일도 없이 무사하게 지나가나 싶었는데 떠나기 며칠 전 연이은 여행과 일을 동반해서인지 체력이 약간 고갈되려는 상태였고 그 상태에서 물놀이를 하다가 온도차가 있어서 감기에 든 것 같다. 참으로 바이러스는 약할 때를 아주 잘 찾아오는 듯하다. 결국에는 컨디션 조절에 실패하고 감기에 걸리고 말았는데 왜 감기에 걸리면 이리도 독하게 걸리는지 모르겠다. 처음에는 목이 조금씩 아프기 시작해서 감기약과 테라플루와 많은 양의 물을 섭취했지만 이튿날이 되자 더 악화되었다.
사이트 이용 중 불편함을 겪으셨나요?
어시스트카드는 고객님의 의견에 늘 귀를 기울이고 있습니다.
소중한 의견을 보내주시면 검토하여 반영하도록 하겠습니다.
  • 01. 문제가 발생했습니까? 어떤 문제입니까?
  • 02. 어떤 페이지에서 발생한 문제입니까?
  • 03. 문제 사항의 자세한 내용 및 홈페이지 이용 시 불편하거나 개선되었으면 하는 사항을 알려주세요.
    가입 문의는 1:1문의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.
loading